haksoolforum_header.jpg

 
작성일 : 22-05-09 21:28
[종교단신] 부처님오신날 봉축법요식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 축사
 글쓴이 : 전수진기자
  추천 : 0   비추천 : 0  
존경하는 대한불교 조계종 종정 성파 큰스님,
총무원장 원행스님과 대덕스님,
그리고 전국에 계신 불자 여러분

불기 2566년 부처님 오신날을 봉축드립니다.

부처님의 지혜와 자비가 온 누리에 퍼지는 뜻깊은 날입니다. 이 소중한 시간을 여러분과 함께 할 수 있어 기쁘고 영광스럽게 생각합니다. 특히, 한 분, 한 분의 희망이 담긴 연등을 보니 우리의 마음도 더욱 환해지는 것 같습니다.

지난 2년간, 우리는 코로나로 어렵고 힘든 시간을 보냈습니다. 국민 여러분과 의료진들의 희생과 헌신이 있었고, 불교계의 각별한 노력이 있었기에 뜻깊은 오늘의 이 자리도 있는 것 같습니다.

올해는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으로 지정된 연등회의 연등 행렬이 3년 만에 다시 열려 코로나로 그늘진 우리 사회를 환하게 비춰주었습니다.

한국 불교는 늘 국민의 든든한 버팀목이었고, 국난극복을 위해 앞장서 왔습니다. 불교의 문화 유산은 우리 국민의 삶을 더욱 풍요롭게 하고 있습니다. 이 자리를 빌려 다시 한번 깊이 감사드립니다.

이번 부처님 오신날의 봉축표어가 ‘다시 희망이 꽃피는 일상으로’ 입니다.

우리가 부처님의 가르침을 잘 실천하고, 공동체를 위해 연대와 책임을 다한다면 매일 매일이 희망으로 꽃 필 것입니다. 우리 앞에 여러 도전과 위기가 있지만 다시 새롭게 도약하고, 국민이 함께 잘 살 수 있도록 새 정부에서도 많은 노력을 기울이겠습니다.

국민의 마음을 하나로 모으고, 어려운 이웃들을 더욱 따뜻하게 보듬겠습니다.

불기 2566년 부처님오신날을 다시 한번 봉축드리며, 부처님의 지혜와 자비가 온 누리에 가득하길 기원합니다. 여기 계신 모든 분들의 건강과 행복을 발원합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