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ulkyonews_header.jpg

 
작성일 : 22-06-17 21:29
[불교소식] 문화재청,이차돈 순교 불교성지 사적 지정
 글쓴이 : 전수진기자
 

(상) 경주 금강산 표암봉 일원 전경 (사진=문화재청)
(하) 이차돈 순교비(사진=문화재청)


문화재청(청장 최응천)은 신라 왕경오악 중 북악이자 이차돈 순교 불교 성지인 ‘경주 금강산 표암봉 일원’을 국가지정문화재 사적으로 17일 지정했다.

‘경주 금강산 표암봉 일원’은 신라 왕경오악 북악이자 국가의 중대사를 논의하던 사령지이다. 신라 불교공인의 계기가 된 이차돈 순교와 관련된 신라 불교성지의 공간이다이곳은 이차돈과 연관한 백률사와 이차돈순교비 등 불교 수용 역사를 간직한 곳으로, 경주 굴불사지 석조사면불상(보물), 경주 동천동 마애삼존불좌상(시도유형문화재) 등이 있다.

경주 금강산은 신라 건국과 국가 형성단계의 중요한 신성한 공간일 뿐만 아니라 <삼국유사> 기이 제1 신라시조 혁거세왕조에 기록된 진한 6촌 중 3개 촌의 천강설화와 연관된 역사적 공간이기도 하다. 

이곳은 왕경인의 사후 안식처이자 신라의례 공간으로도 이용됐다. 경주 탈해왕릉(사적)을 비롯해 금강산 표암봉 일원에 위치한 굴식 돌방무덤의 동천동 고분군은 왕경의 매장공간이 도심 중심에서 주변 산지구릉으로 이동하는 변화를 보여주는 대표적인 문화유산이다. 

문화재청은 “‘경주 금강산 표암봉 일원’은 신라의 정치‧종교‧의례와 관련한 중요한 문화유산이 밀집한 지역으로 신라형성 터전인 신성한 역사적 공간성과 신라불교 성지로의 상징성, 신라 의례의 장소성 등 신라사의 중요한 전환기 모습이 잘 드러나는 유적”이라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