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ulkyonews_header.jpg

 
작성일 : 21-01-28 13:52
[종단소식] 대한불교 천태종, 제17대 종의회 의장 무원 스님 선출
 글쓴이 : 유영준기자
 

대한불교 천태종 종의회 의장을 맡은 대전 광수사 무원 스님. (사진=대전 광수사 제공)


대한불교 천태종 제17대 종의회 의장에 대전 광수사 주지 무원 스님이 선출됐다. 임기는 4년이다.


총본산 구인사에 위치하고 있는 종의회는 종단의 최고의결기구로 종단의 사업과 종단 예산·결산 등을 통과시키는 일을 담당한다.


1959년 강원도 강릉에서 태어난 무원 스님은 1979년 충북 단양 소백산 구인사에서 출가, 대충 대종사를 은사로 수계 득도했으며 인천 황룡사, 서울 명락사, 부산 삼광사 주지 등을 지냈다.


무원 스님은 2009년 국내 최초 다문화 사찰로 유명세를 펼친 명락사 주지로 있으면서 다문화 가정을
돕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하며 총무원 사회부장, 총무부장, 총무원장 직무대행을 역임했다.


한국종교연합 공동대표를 맡고 있는 무원 스님은 대전·세종·충남종교인평화회의, 우리민족서로돕기운동, 한국다문화센터 대표 등으로 활동하며 불교 사회복지와 대중문화 운동을 펼치고 있다.


무원 스님은 "상월원각 대조사의 유지를 받들어 종단의 3대 지표인 애국불교, 생활불교, 대중불교의
가르침을 통해 종단의 화합과 안정을 꾀하고, 상생과 통합의 가치를 확산하겠다"고 전했다.


이어 “종정 예하와 원로스님, 도반은 물론 사부대중의 의견을 경청하고 적극적으로 수렴해 직무를 해나가며, 종단의 대외적인 위상 제고를 위한 원력을 만들어가겠다”며 포부를 밝혔다.


무원 스님은 이웃 종교와 종단 안팎을 넘나들며 우리 사회의 정신적 지도자로 왕성하게 활동한 공로를 인정받아 대통령 표창을 비롯해 문화체육관광부장관, 통일부장관 표창 등을 다수 수상했다.


한편 무원 스님은 2월 초 대전 광수사 주지 4년 임기를 마치고 천태종 종의회 의장 겸 서울 삼룡사
주지로 자리를 옮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