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ulkyonews_header.jpg

 
작성일 : 20-12-24 14:22
[출판/공연] <나를 찾아가는 십우도 여행>출간
 글쓴이 : 전수진기자
 

비교종교학자 오강남과 〈경계너머 아하!〉 대표 성소은이 '십우도’를 현대적으로 해석하고
'진짜 나'를 찾아가다

“나는 매 순간 완성되는 하나의 과정입니다.”


마음의 본성을 찾아가는 과정을 동자승이 소를 찾아가는 과정에 비유한 10장의 그림 십우도(十牛圖). 이를 오늘날의 관점에서 새롭게 해석하고, 자신의 삶에 적용해 나를 돌아보는 『나를 찾아가는 십우도 여행』이 판미동에서 출간되었다. 선불교 전통에서 내려오는 십우도는 1500년간 깨달음에 관한 최상의 비유로 사용되며, 주로 사찰 법당의 외벽에 벽화로 많이 그려져 왔다.
『나를 찾아가는 십우도 여행』은 비교종교학자 오강남과 성소은이 일상에 안주하기를 거부하고 ‘본래의 자유로운 나’를 찾아가는 십우도를 탈종교적인 관점에서 오늘날에 맞게 새롭게 그리고 해석한 책이다. 저자인 오강남은 『예수는 없다』, 『진짜 종교는 무엇이 다른가』 등 한국 사회에 오랫동안 묵직한 질문을 던지며, 종교들의 공통된 가르침이 자기 안의 신성을 찾는 것임을 알려 주는 대표적인 비교종교학자다. 성소은은 20여 년간 독실한 기독교 신자로 살아가다가 불현듯 출가하여 3년간 참선 수행을 하였고, 환속 후 지식협동조합 〈경계너머 아하!〉의 대표를 8년째 맡고 있다. 학문적이고 실천적인 두 지성은 세계의 많은 종교에서 ‘나를 찾는 길’을 가르치고 있지만, 그중에서도 각 단계를 간결하고도 명쾌하게 보여 주는 십우도가 자신을 이해하는 길잡이로 탁월하다고 말하며 참나를 찾아가는 여정을 폭넓게 아우른다. 각자 자신이 살아가는 삶의 의미를 스스로 찾아야 하는 오늘날, 이 책이 든든한 참조점을 마련해 줄 것이다.

십우도를 접목해 내 마음의 지도를 만들어가다
저자는 오늘날 가장 특징적인 종교 현상으로 ‘탈종교화’ 현상을 꼽는다. 점점 많은 사람들이 종래의 전통 종교에서 떨어져 나가 “나는 종교에 관심이 없고, 정신적인 가치에 관심이 있다(I'm not religious; I'm spiritual).”고 말하기 때문이다. 기성의 종교에서는 자신을 찾으려는 영적 목마름을 채우기 어렵다는 반증이다. 저자는 나를 찾아가는 여정이 꼭 특정한 종교적 맥락에 한정될 필요가 없다며, 십우도의 장면마다 명상, 현대과학, 철학, 문학 등 다양한 분야의 렌즈를 통해 각 단계의 핵심을 짚는다. 독자들은 십우도의 여정을 자신의 삶에 적용해 자신의 관심분야에 맞게 내가 찾으려 하는 ‘본래의 나’가 어떤 모습인지 생각해 볼 수 있다. 자신이 바르게 살고 있는지, 진정한 삶을 향해 가려면 어떻게 가야 하는지 질문을 품은 사람들도 스스로 나를 찾아가는 마음의 지도를 그려볼 수 있을 것이다.


저자 오강남 

캐나다 리자이나 대학교 비교종교학 명예교수로, 북미와 한국을 오가며 집필과 강연을 한다. 서울대학교 종교학과와 동대학원을 졸업하고, 캐나다 맥마스터 대학교에서 『화엄의 법계연기 사상에 관한 연구』로 종교학 박사학위(Ph.D.)를 받았다. 북미 여러 대학과 서울대 등의 객원교수, 북미한인종교학회 회장, 미국종교학회 한국종교분과 공동의장을 역임했다.
저서로는 종교의 이해와 분석을 담은 『예수는 없다』, 『세계 종교 둘러보기』, 『불교, 이웃종교로 읽다』, 『종교란 무엇인가?』 등이 있다


저자 성소은

일본 릿쿄대학교 법학과, 도쿄대학교 대학원에서 법학정치학을 전공하고 이후 한일 양국 정부와 국제기구에서 일했다. “진리를 알지니 진리가 너희를 자유하게 하리라.”는 성경 구절에 이끌려 20여 년 이어온 기독 신앙을 졸업하고, “부처를 만나면 부처를 죽이라.”고 하는 선불교의 법어에 이끌려 3년간 참선 출가수행을 했다. ‘나는 누구인가.’를 참구하면서 선물처럼 “아하!”를 체험하고 기쁨으로 환속했다.
사슴이 먹이를 찾으면 “유유” 하고 주변 사슴을 불러모아 함께 먹는다는 ‘녹명(鹿鳴)’을 필명으로 삼고, 학문의 경계를 넘나들며 학습하는 지식협동조합 〈경계너머 아하!〉를 이끌고 있다. 인간사회와 종교 현상에 대한 폭넓은 연구를 위해 성공회대학교 사회학과에서 박사과정을 수료하고, 유튜브 채널 ‘녹명살롱’에서 모두의 자유로운 삶을 희구하며 ‘유유(遊遊)’하고 있다.
저서로는 『경전 7첩 반상』, 『선방에서 만난 하나님』, 『종교 너머, 아하!』(공저)가 있다


그림 : 최진영

마음의 건강에 도움을 주는 그림을 목적으로 활동하고 있다. sns에 짧은 이야기가 있는 디지털 드로잉과 일상적인 낙서를 기록하며 다양한 형태의 웃음들을 모으는 중이다.


나를 찾아가는 십우도 여행 ㅣ저자 성소은 ㅣ그림 최진영 ㅣ판미동 ㅣ값15,000원